웃다리문화촌 로고

  1. 문화촌 안내
  2. 전시
  3. 단체 체험프로그램
  4. 주말농장
  5. 대관
  6. 커뮤니티

EXHIBITION

전 시

전시소개

작가소개

감각의 정원(Garden of the Senses)

전 세계가 코로나 19 팬더믹 속에서도 문화예술인들의 활동은 지속되고 있고 특히 온라인 전시 및 SNS 활동이 많아지면서 소통의 중요성을 깨닫고 있습니다.
21세기의 디지털기술은 유선 인터넷에서 무선 인터넷 그리고 5G 시대에 돌입하여 촉각 인터넷으로 급변한 상황입니다. 이러한 시대에 웃다리문화촌은 복합문화공간으로의 발전을 지향하며 첫 번째 기획 「감각의 정원」展을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폴 세잔은 “자연에서 그림을 그린다는 것은 대상을 복사하는 것이 아닙니다. 감각을 깨닫는 것입니다.”라고 하였습니다. 예술가에게 있어서의 감각과 관람자가 느낄 수 있는 감각은 무엇이고 또 감각 너머에는 무엇이 있는지 본 전시를 통해 공감해 보고자 합니다.
8월 20일부터 10월 22일까지 현대미술작가 15인으로 기획되어진 「감각의 정원」展에서는 종이공예, 드로잉, 판화, 회화, 조각, 비디오, 설치 등의 다양한 현대미술의 방법들을 접하게 되며 15인의 작품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강주형의 [놀이터], 김경옥의 [The Secret GardenⅠ], 류승환의 [감각의 정원], 몬트킴의 [꿈의 예술], 백미영의 [바람], 손민광의 [사람.장소; 홍성에서 대전까지], 신예진의 [생명의 율동], 안윤모의 [나비가 되다], 양대원의 [욕망-나비1,2], 이태강의 [여행자 되기], 이하나의 [Repose of wind 0212], 이현희의 [별이 빛나는 밤에], 정혜진의 [Wondrland_Sunny-2-B], 정환선의 [들어와도 돼], ORI(오리)의 [냥모나이트], 등 총 62점이 전시됩니다.
관람자가 참여하여 함께 만들어가는 관람자 참여형 전시 연계 프로그램은 몬트킴, 류승환이 진행하며 64일간 참여자에 의해 공간이 변화되는 과정을 기록하여 함께 완성 합니다.특히 류승환은 10월 9일 14시 Workshop 「감각의 정원」을 통해 관람자들이 유기적 생명체의 공간에서 작가의 감각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게 됩니다.

감각의 정원 전시안내

전시명
감각의 정원

기간
2021. 8. 20(금) – 2021. 10. 22(금)

행사
(오프닝)별도 초대일시 없음
Workshop 류승환 작가 10월 9일 토요일 14:00

관람시간
9:00 am - 6:00 pm / 코로나 확산 방지 기간 중 - 매주 일요일 휴무

장소
경기 평택시 서탄면 용소금각로 438-14 Tel. 031.667.0011 www.wootdali.or.kr

참여작가
강주형, 김경옥, 류승환, 몬트킴, 백미영, 신예진, 손민광, 안윤모, 양대원, 이태강, 이하나, 이현희, 정혜진, 정환선, ORI (15명)

전시구성
복합 장르 (종이공예, 드로잉, 판화, 회화, 조각, 비디오, 설치, 관람자 참여형 전시 연계 프로그램)

문의
최인경 팀장 031 667 0011 / wootdali@naver.com